“폭설이 와도 끄떡없다!” 원당동, 민간 트랙터 이용 제설작업 추진
상태바
“폭설이 와도 끄떡없다!” 원당동, 민간 트랙터 이용 제설작업 추진
  • 변상하기자
  • 승인 2021.01.29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 원당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이재건)는 지난 28일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기철)와 함께 관내 이면도로 및 취약지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이날 인천에는 강풍주의보 및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오전 중 3cm의 눈이 내렸다. 이에 서구청 제설용역차량 1대가 4회 상차를 반복해 이면도로에 염화칼슘을 살포했으며 주민통행이 잦은 언덕길, 인도 등은 김기철 주민자치위원장의 개인 트랙터를 이용해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짧은 시간 동안 비교적 많이 내린 눈으로 출근길 주민 불편이 예상됐으나 주민자치위원장과 원당동 민간 제설요원, 원당동 행정복지센터 직원 등의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큰 불편 없이 제설작업이 마무리됐다.

원당동은 제설작업 이후에도 기온이 떨어져 결빙의 우려가 있는 지역에 대한 상시 순찰을 통해 사고 예방에 노력할 예정이다.

이재건 원당동장은 추운 날씨 속 주민의 불편이 없도록 앞으로도 제설작업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강풍 및 대설로 인해 불편하신 주민이 없는지 더욱 살피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