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악취배출원 관리 총력...첨단 감시장비 활용
상태바
인천시 서구, 악취배출원 관리 총력...첨단 감시장비 활용
  • 변상하기자
  • 승인 2020.07.03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가 악취발생 원인을 철저히 점검하고 해결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6월까지 악취중점관리사업장 등 주요 악취배출원에 대한 특별 지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방지시설 적정 가동여부, 악취 오염도검사를 통한 배출허용기준 준수여부를 집중 점검하는 한편 대기오염물질 측정차량, 무인악취포집기, 열화상 카메라 등 첨단 감시장비를 활용한 비대면 점검 및 감시 활동을 병행해, 악취배출사업장 519개소를 점검하고 그 중 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한 사업장 등 17개소를 적발해 개선명령과 과태료를 부과했다.

 

특히, 이번 점검에서는 지난해 구축한 대기오염물질 측정차량을 활용해 사업장에서 배출하는 악취오염물질을 정밀하게 분석했다. 또한, 업종별로 배출되는 물질을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해, 악취 민원 발생 시 현장에서 대기질을 분석해 악취배출원을 신속히 파악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서구는 지난해 12월 악취 등 서구의 대기질 관리를 위한 컨트롤 타워인 환경통합관제센터를 구축했다. 실시간 악취측정기, 고성능 대기감시시스템, IoT 전력사용원격 검침 등 과학적인 관리시스템을 통한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함께 악취발생 원인규명, 악취 발생 시 선제적 대응 등 악취배출원 관리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서구 관계자는 올해 6월까지 접수된 악취 민원은 262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악취민원 365건에 비해 약 30% 감소했다, “하반기에도 사업장 점검 및 환경순찰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통합관제센터 운영을 통한 체계적인 악취관리로 주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