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영유아 시설에 ‘붙이는 체온계’ 지원
상태바
인천시 서구, 영유아 시설에 ‘붙이는 체온계’ 지원
  • 변상하기자
  • 승인 2020.06.30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지역 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붙이는 체온계23만 개를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최근 전국적으로 집단감염이 확산함에 따른 조치의 일환이다.

붙이는 체온계는 접착식 체온계로 귀밑, 손목 등에 붙이면 체온에 따라 색상이 변한다. 의사 표현에 한계가 있는 영유아를 대상으로 배부함으로써 발열 상태 진단 등 코로나19 증상 발현 여부를 시각적으로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1일부터 지역 내 어린이집 420여 개소와 유치원 78개소에 등원하는 영유아 22900여 명에게 약 한 달간 사용할 수 있는 붙이는 체온계 23만 개가 배부된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이번 사업 추진으로 관내 영유아 시설의 방역체계를 확립할 것이라며 장시간 밀접생활을 할 수밖에 없는 영유아들을 어린이집에 등원시키는 학부모의 걱정을 조금이나마 덜어 드릴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