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친환경 아스콘설비 공동연구개발 협약사업장 방문
상태바
인천시 서구, 친환경 아스콘설비 공동연구개발 협약사업장 방문
  • 변상하기자
  • 승인 2020.06.30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친환경 아스콘설비 개발 상황을 파악하고자 SG경인아스콘지점을 현장 방문했다고 30일 밝혔다.

아스콘업체에서 발생하는 악취 등 대기오염물질 저감을 위해 지난 2일 오염물질 저감장치 특허등록 업체인 SG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이날 직접 현장을 방문해 아스콘의 최적 방지시설의 개발 진행 상황을 확인했다. 이 같은 현장 행보는 인천시 전체 20개 아스콘업체 중 17개소(85%)가 서구에 집중된 상황에서 매년 아스콘 관련 민원이 증가하고 있어, 친환경 방지시설의 개발이 시급하다는 판단에서 이뤄졌다.

이날 이재현 서구청장은 환경 분야에서 수십 년간 근무하며 쌓아온 환경 관련 지식과 경험을 기술자들과 공유하면서 악취와 특정대기오염물질 등 환경오염물질 관리는 모두의 노력과 협력이 필요한 사안이라고 강조했다.

이 청장은 특히 아스콘으로 인한 환경피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최적방지시설의 개발이 절실하고, 이는 수도권 아스콘 물량의 약 35%를 생산하는 서구에서 선도적으로 해결해야 할 사항이라며 정확한 측정데이터에 근거한 방지시설의 개발을 독려했다.

덧붙여 전국적으로 추진 중인한국판 뉴딜과 관련해 아스콘 최적방지시설 민·관 공동개발을 에너지관리 효율화 및 온실가스 저감을 통한 저탄소·녹색산업의 그린 뉴딜정책과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